<질문내용>

문화적인 측면에서 "가치"는 사회 구성원들이 모두 공통으로 가지고 있는 기본관념이라고 한다면, 이렇게 구성원 모두가 공유하는 공유가치는 개인의 가치를 어떻게 조화시킬 수 있나요?


<답변내용>

가치”(value)에 대한 질문이군요. 가치는 학문영역에 따라 조금씩 다른 의미로 쓰입니다. 윤리학, 철학, 경제학, 경영학, 사회학 등 서로 다르게 가치를 정의합니다. 경영학에서도 회계학, 재무학, 조직학, 인사학에 따라 가치의 의미를 다르게 씁니다.

다른 분야에서 어떻게 쓰든, 나는 가치”(value)를 자신이 원하는 것 또는 자신이 추구하는 것으로 정의합니다. 그러므로 가치”(value)는 매우 주관적인 현상입니다. 사람마다 자신이 원하는 것은 다 다릅니다. 예를 들어, 어떤 사람은 골프스코어를 향상시키는 것을 가장 원하고, 어떤 사람은 중요한 시험에 합격하는 것이고, 어떤 사람은 좋은 애인을 구하는 것일 수도 있습니다. 한 사람이 원하는 위시리스트(wish list)는 다양하고, 그 중요도도 시간에 따라 변화합니다. 위시리스트가 바뀌는 것이죠. 하지만, 장기간에 걸쳐 어떤 경향성을 갖게 되는 데, 이것을 가치관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.

조직이 공유된 가치를 갖게 되는 것은 조직이 진정으로 원하는 것을 정하는 것으로부터 시작됩니다. 그것은 대개 비전/목적/방향에 명시적으로 또는 암묵적으로 나타납니다. 이러한 비전/목적/방향이 진실하게 장기간에 걸쳐 추구되면 가치의 경향성, 즉 가치관이 조직에 생겨나게 됩니다. 조직구성원은 그 가치관을 자연스럽게 내면화하게 됩니다. 공유된 가치라는 것은 이렇게 형성됩니다.(끝)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최동석 경영연구소